이아란

이 문서는 2022년 8월 21일 (일) 22:20에 마지막으로 편집되었습니다.

이아란 학생의 모습. 맨 왼쪽에서 웃고 있는 학생이다.

이아란태평여자고등학교의 학생이었으며, 부모님은 태평면 농약 살인사건의 3쌍의 용의자 부부인 이기남, 김미숙 부부이다. 공예림 토막 살인 사건의 강력한 용의자로 지목되어 체포되었고, 검찰 조사 기간이었던 2021년 12월 18일 사망했다. 사인은 태평면 농약 살인 사건 용의자들의 딸들이 다 죽기를 원했던 선우경에 의한 독살이다.

2학년 1반이었고, 영자신문반 동아리 부원이었다.

사물함에 '네이년!! 동아리실 방앗간에 넣어둔 뻥튀기 먹은게 니년이렸다? ㅋㅋㅋㅋㅋㅋ'라는 포스트잇이 있는 것으로 보아 남의 뻥튀기를 훔쳐 먹은적이 있다고 한다.

공예림이 알려지지는 않은 '그 짓'을 하지 못히도록 하기 위해 대박사건24시 용승남 PD를 만나러 가던 공예림을 학교 근처 주유소 뒤 폐 비닐 하우스로 끌고갔다. 그 뒤 공예림은 토막 살인당한채 발견되었다.

이 이후 이아란은 극심한 불안 증세에 시달렸다. 그래서 영자신문반의 창고로 숨어들어갔다. 출연진들이 창고에 찾아오자 '누구야? 너네 어떻게 알았어 누구냐고 너희!'라고 말했다. 출연진들은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문을 잠갔다. 이아란 학생은 '나 진짜... 난 그냥 예림이가 이상한 짓을 할까 봐'라고 말했다. 박지윤은 '예림이 마지막으로 만난 사람이 너야?'라고 말했다. 이아란 학생은 '난 그냥... 예림이가 이상한 짓을 할까 봐 그것만 못 하게 막으려고 했어.'라고 말했다. '이상한 짓이 뭔데?'라고 묻자 '내가 죽인건 정말 아니야'라고 앞으로 뻗어나오며 소리질렀다. 출연진들은 이아란 학생을 진정시키려고 시도했다.

그때 밖에서 김부식 교사와 경찰이 돌아다니는 소리가 들렸다. 재재와 장도연이 이아란 학생이 숨었는 비밀 공간에 들어가서 숨었다. 김부식 교사와 경찰이 영자신문반의 문을 두들겼고, 출연진들은 문을 열었다.

김부식 교사는 '이곳에서 이아란 학생의 소리가 들렸는데 여기서 뭐하고 있었니?'라고 물었다. 박지윤은 이아란 학생이 영자신문반이라서 찾으러 왔다고 말했다. 다른 출연진들은 어디갔냐고 물었다. 화장실 갔다고 답했다. 그때 영자신문반에서 울음 소리가 들렸다.

비밀 공간 문이 열리더니, 장도연이 우는 연기를 하면서 나왔다. 장도연은 '학교생활 너무 힘들어요'라고 말했다. 김부식 교사와 경찰이 비밀 공간에 들어갈려고 했다. 출연진들은 어쩔 줄 몰라했는데, 곧이어 재재도 우는 연기를 하면서 나왔다. 그러나 연기로도 이아란 학생의 위치가 드러나는 것을 막을 수는 없었다.

이아란 학생에게 경찰이 접근했다. 이 형사는 이아란 학생에게 잠깐만 얘기할게 있으니 나오라고 말했다. 김부식 교사는 '아니 왜요?'라고 당황했다. 이아란 학생을 찾던 다른 학생들은 놀랐다. 이아란 학생은 경찰에게 체포되었다.

용승남 PD의 취재에 따르면, 경찰 조사에서 이아란 학생은 탑지리 부녀회장의 증언으로 공예림 토막 살인 사건의 강력한 용의자로 지목되었으며, 탑지리 부녀회장이 이아란 학생과 공예림 학생이 같이 폐 비닐 하우스로 들어가는 것을 봤다. 또, 폐 비닐 하우스에 있던 바나나 우유에서 아마톡신이란 독이 발견되었는데 공예림 학생의 시신에서 발견된 것과 같았다. 용승남 PD는 아마톡신은 주로 독버섯에서 발견되는데 이 정도 양은 독버섯에서 나오지 않는다는 사족까지 덧붙였다.

경찰 조사에서는 묵비권을 행사하였으며, 검찰로 올라가자 입을 열었다. 그러나 2021년 12월 18일 밤 구치소에서 사망했다.

사인은 선우경이 고용한 사람인 사무장이 휴지에 독극물을 묻혀 이아란 학생에게 주어 독살시킨 것이다.

같이 보기.[편집]

  • [[이아란 체포 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