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추리반2/02회

이 문서는 2022년 2월 11일 (금) 12:10에 마지막으로 편집되었습니다.

여고추리반2 02회여고추리반2의 02번째 회차로, 2022년 01월 07일에 TVING에서 공개되었다.

에피소드.[편집]

재재는 사유지 아저씨에게 '저희 전학생이에요. 잘못 들어왔습니다.'라고 말했다. 사유지 아저씨는 '태평여고 학생들이야? 너희 담배피러 온 거 아니야? 여기 사유지니까 빨리 나가'라고 말했다. 출연진들은 사유지에서 나왔다. 학교와 매우 가까운 사유지에 출연진들은 의구심을 가졌다.

박지윤이 교무실에서 조정숙 교감에게 브리핑을 하고 있음.

출연진들은 교무실에서 조정숙 교감에게 보고를 하기로 결정했다. 박지윤이 주도로 교감 선생님에게 낙서 사건을 수사한 결과를 보고했으며, 선생님들이 전교생의 신발을 확인해달라고 요청했다. 그 뒤 먼저 선생님들의 신발을 확인해보는게 어떠냐고 제안했으며, 조정숙 교감은 교사들에게 신발을 들라고 지시했다. 선생님들의 신발에는 하얀 석회 가루가 묻어있지 않았다. 조정숙 교감은 교사들에게 종례 시간에 신발 검사하라고 지시했다. 그리고 최예나가 찍은 석회 가루에 남은 발자국을 촬영했다.

출연진들은 이두근 교사와 함께 교실로 올라갔다. 박지윤은 '이 정도면 추리반 부활해도 될까요 선생님?'이라고 물었으며, 이두근 교사는 '추리반 대신 추리닝은 어때?'라고 답했다. 출연진들은 웃었다.

홍나라 학생의 신발에서 하얀 석회 가루가 발견됨.

반에서 이두근 교사는 신발을 벗어서 책상 위에 올리라고 지시했다. 학생들이 반발했으나 이두근 교사는 강행했다. 도미림, 홍나라 학생의 신발에서 하얀 석회 가루가 묻어있었다. 이두근 교사는 조정숙 교감을 호출했다. 잠시 후, 조정숙 교감과 신선학 교장이 02학년 02반에 도착했다.

신선학 교장이 '학생들이... 저에게 불만이 좀 있는가 봅니다.'라고 말함.

신선학 교장이 '정숙한 분위기로 종례 잘 마치세요.'라고 말함. 도미림 학생과 홍나라 학생은 부인했다. 그러나 조정숙 교감이 착용한 신발과 발자국이 같다는 것을 보이자 수긍했다. 조정숙 교감은 정식 징계를 내릴 것이라고 말했으나 신선학 교장은 '성인도 아니고 장난 좀 친건데 정식 징계까지는 안 하는것이 좋겠습니다. 애들 앞에서 얼마나 부끄럽겠습니까?'라고 말했다. 조정숙 교감은 '저는 이거 절대 못 넘어가요.'라고 말하자 신선학 교장이 '학생들이 저에게 좀 불만이 있는가 봅니다. 저는 괜찮습니다. 학생들에게 봉사활동 시키면 안 되겠습니까?'라고 말했다. 조정숙 교감은 도미림 학생과 홍나라 학생에게 방학까지 교무실 청소하고 끝나고 자기에게 검사 받으라고 지시했다. 신선학 교장은 나가면서 '이 선생님 정숙하게 종례 잘 끝네세요'라고 말했다.

가면 인간이 하얀색 물체를 들고 출연진들을 바라보고 있음.

이두근 교사가 종례를 진행하는 중, 박지윤이 밖에서 흰색 가면을 쓰고 눈이 X 모양이며 입이 찢어진 물체를 보았다. 그 물체는 망토를 두르고 있었으며, 나이키 신발을 신고 있었다. 그 물체는 하얀색 무언가를 높이 들고 있었다. 7시 방향으로 걸어가더니 사라졌다. 출연진들과 학생들이 놀랐고, 이두근 교사는 뭉치지 말고 자리에 앉으라고 명령했다.

네이버 밴드에서 '급식창고'를 검색함.

종례가 끝났다. 반정희 반장이 '전교생이 모여있는 익명 커뮤니티인 급식창고가 네이버 밴드에 있는데 오늘 18시에 01, 02학년이 전부 모일 것이다. 비밀번호는 기증석에 썼으니 찾아서 모여.'라고 말했다. 출연진들은 포상을 받기 위해 교무실로 갔다. 조정숙 교감이 출연진들을 칭찬하던 중, 출연진들이 포상 얘기를 꺼냈다. 조정숙 교감은 '너희 포상 때문에 그런거야?'라고 물었다. 출연진들은 부인했지만 먼저 꺼내시면 체면이 안 서실것 같아서'라고 말했다.

이두근 교사, 김부식 교사가 당황함.

페스츄리 어때요?라고 이두근 교사가 말함.

박지윤은 초상으로 교사 휴게실을 추리반 동아리실로 바꿔달라고 말했다. 그 말에 이두근 교사와 김부식 교사가 당황했다. 조정숙 교감은 '교사 휴게실에 남자 선생님들이 피웠는지 담배꽁초가 잔뜩 있고 거기서 뒷담화가 이루어진다는 소문이 있던데 아무튼 추리반 동아리실로 바꿀테니까 그렇게 아세요.'라고 말했다. 이두근 교사는 '추리반 애들에게 페스추리를 주는 것이 어떤가요?'라고 말했으며 출연진들은 웃었지만 조정숙 교감이 '선생님. 퇴근 준비하시죠.'라고 말했다. 조정숙 교감은 관리인을 불러 교사 휴게실을 추리반 동아리실로 바꿀테니까 내일까지 추리반 물품 갖다놓으세요.'라고 지시했다.

교사 휴게실 전경.

최예나가 용돈을 다 내지 않았다가 박지윤에게 걸림.

출연진들은 관리인을 따라 교사 휴게실로 이동했다. 관리인은 비밀번호가 3578이라고 알려주었다. 출연진들은 이전 추리반 동아리실의 느낌이 없는 추리반 동아리실에 실망했다. 그 뒤 출연진들은 매점에서 간식을 사기로 했다. 출연진들은 박지윤에게 용돈을 냈다. 박지윤이 대표로 라면을 샀고, 그 뒤 추가적으로 만두를 샀다. 최예나가 개인 자금으로 호빵, 소시지, 음료수를 샀다가 박지윤에게 개인 자금이 아직 있다는 것을 걸렸다.

한자로 위장한 그림을 해석하면 814610이 됨.

급식창고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비밀번호를 알아내야했다. 기증석을 살펴보았다. 기증된 연도인 1931년 11월 10일, 즉 19311110을 넣어보았으나 아니었다. 출이반이를 넣어보았으나 아니었다. 장도연이 부자연스러웠던, 패여진게 아닌 '그려진' 한자로 위장한 그림을 찾아내었다. 그 그림은 한자의 숫자 글자를 조합한 것이었다. 한자를 숫자로 바꾸아 보니 814610이 나와 입력하니 가입 대기중이 떴다. 잠시 후 가입이 승인되었다.

가면 인간이 들고 있던 쪽지.

가면 인간이 들고 있던 쪽지의 내용. '태평면 농약 살인사건'이라고 쓰여져 있음.

출연진들은 가면 인간박지윤이 교무실에서 조정숙 교감에게 브리핑을 하고 있음.을 보았던 장소로 갔다. 근처의 벤치에서 종이쪽지를 발견했다. 종이쪽지에는 '태평면 농약 살인사건'이라고 쓰여저 있었다.

급식창고의 게시물. '요청한 도안 올려!'라고 쓰여져 있으며 초상화 낙서와 동일함.

급식창고의 게시물 2. 학교 당직기사가 화장실에 몰카를 설치했던 행정실 교직원임.

위 게시물의 댓글. '렛미모]'를 언급함.

출연진들은 제일 위에 있던 게시물을 보았다. '요청한 도안 올림'이라고 쓰여저 있었고, 첨부된 사진은 초상화에 있던 낙서와 동일했다. 출연진들은 전교생이 낙서에 가담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밑에는 '전 행정실 교직원 기억나시는 분? 화장실에 몰카 설치했다가 짤렸던… 이 몰카범 당직기사로 닉변하고 아직도 우리 학교 다니고 있었음 ㄷㄷㄷㄷ'라는 게시물이 있었고, 당직기사의 사진이 첨부되어 있었다. 댓글 중 일부에서는 '교장 조카라는 소문이 있더니 진짠가보네 빽이 이렇게 무섭다/교장은 또 설립자 장손이라는 소문도 있잖아'라고 했다. 출연진들은 학생들이 교장 일가를 싫어하며 당직기사 사건은 이유 중 하나라고 짐작했다.

17시 55분이 되었고 채팅방이 열렸다. 채팅방에서 이루어진 대화의 흐름은 아래와 같다.

태평여자고등학교 3개 괴담.

'김치떡뽀끼'가 출연진들에게 지시한 미션.

69명 되면 전학온 애들도 들어온거다. -> 오늘 전학온애들 몇몇은 예쁘고 한 명은 키가 엄청 크더라 -> 낙서범이 잡혔다. -> 그거 오늘 전학온 애들이 교감에게 이른거다. -> 전학와서 그런지 잘 모르나보네. -> 신선학 교장은 자기가 잘못해놓고 뭘 용서하는거냐? -> 김치떠뽀끼(방장) : 근데 쟤내들도 잘 몰라서 그랬을수도 있잖아. 뭘 하나 시켜보는게 어때? 해저씨 시키자. -> 태평여고 3대 괴담 : 태평여고는 일제강점기 당시 조선인들을 상대로 인체 실험을 하는 곳이었으며, 죽은 시체는 저수지에 버렸다. 사람들이 고통받는 소리를 감추기 위해 종을 울렸다. -> 해저씨 : 밤에 낚시하시는 해병대 모자 쓴 아저씨에게 담배랑 라이터 빌리고 영상으로 찍고 0시까지 업로드 -> 끝.

방장 김치떠뽀끼가 주도하였으나 출연진들에게 '무언가'를 시키려고 할 때는 '렛미모]'에게 허가를 받았다. 출연진들은 렛미모]가 실세일 것으로 추측했다.

저수지 전경.

낚시줄에 걸린 봉투.

출연진들은 해저씨에게 담배를 빌리기 위해 '최예나와 박지윤이 일진에게 협박당해 담배를 빌리지 않으면 죽는다고 해저씨에게 말하고, 장도연과 비비가 뒤에서 일진처럼 바라보며, 재재가 촬영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저수지 옆 길을 걸으면서 해저씨가 있는 쪽으로 다가갔다. 해당 계획을 시도했지만 실패하고 다같이 '학생은/학생답게/담배를/피우지 않는다'를 외치는 얼차려만 당했다. 그때 낚시줄이 팽팽하게 당겨졌다. 해저씨는 줄을 당겼다. 월척인줄 알았지만 마대였다. 해저씨는 누가 또 쓰레기를 버렸다고 투덜대면서 건져냈다.

공예림 학생의 시체.

해저씨가 마대를 열었다. 안에는 시체가 있었다. 마대 밖으로 태평여자고등학교 교복을 입고 손에 붕대를 감은 팔이 빠져나왔다. 공예림 학생이었다.

평가.[편집]

01회의 평가에서도 언급했듯이 전개가 굉장히 빨라졌다. 02회의 마지막을 장식했던 공예림 학생의 사망은 시즌 1에 대입하면 고인혜의 사망한 시점과 비슷하거나 조금 앞설 것이다. 이런 사건이 02회부터 나왔다는 것은 전개가 매우 앞선다는 것을 보여준다.

또한 확연히 느낄 수 있었던 것은 출연진들의 능력 상승이었다. 시즌 1에서 서로를 알아가는 단계를 넘어, 시즌 2는 서로를 너무 잘 알고 있기에 알아서 자신의 자리에서 능력을 발휘했다. 유머 상황에서도 출연진들이 재빠르게 행동하여 상황을 죽이지 않았는데, 이는 장도연의 힘이 매우 큰 것 같다.

또한 위 빠른 전개와 연관되지만 좋은 점은 떡밥이 넘쳐난다는 것이다. ‘가면 사람의 정체, 태평면 농약 살인사건, 태평여고 3대 괴담, 교장이 비호감인 이유, 공예림 학생을 죽인 범인, 렛미모]의 정체’[1] 등 상상회로를 돌릴 수 있는 떡밥이 많다.

분석 및 향후 전개 예측.[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