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경

이 문서는 2022년 2월 18일 (금) 10:26에 마지막으로 편집되었습니다.

선우경은 대한민국 경상북도 의성군 태평면의 주민으로, 반 사회성 인격 장애로 추정된다. 그녀는 이름을 구영선이라 속이고 태평여자고등학교에 입학하였으며, 태평여자고등학교의 익명 커뮤니티인 급식창고에서 렛미모라는 닉네임으로 활동하였다. 그녀는 급식창고의 실세였으며, 학생들이 태평여자고등학교 교사들에게 반감을 갖도록 만들었고, 학생들이 태평여자고등학교에 테러를 하도록 조종했다.

일생.[편집]

2012년 ~ 2013년.[편집]

2013년의 선우경.

선우경은 여동생 선우희정과 같이 고아였으며, 입양 전 이름은 김경이었다.

선우경은 김희정의 정신 발달 상태가 미숙하다는 점을 이용해 김희정을 조종했다.

미술 시간에 만든 가면을 두고 선우경은 선우희정에게 이 가면은 장난 가면이고 이 가면을 쓰면 누가 했는지 모른다고 했다. 선우희정의 머리핀을 망가뜨린 박훈의 로봇을 망가뜨리도록 했으며, 의상 보육원 원장 선생님이 김희정을 악마로 생각한다고 주입시킨 뒤 원장 선생님을 계단에서 밀도록 했다.

최종적으로는 의상 보육원을 김희정과 함께 불태웠다. 이 사고로 모든 보육 교사와 원생들이 사망했다. 갈 곳이 없어진 김경과 김희정은 선우제분의 사장인 선우영재 부부에게 입양되었다. 이름도 선우경선우희정으로 바뀌었다.

입양된 선우희정은 어떤 날 식사 시간에 콩을 안 먹었다가 혼났다. 선우희정의 기분이 우울했던 순간, 선우경이 다가와 엄마는 너를 괴물이라고 생각해, 진짜 엄마는 너를 혼내지 않아라고 말했다.

선우경은 자신의 부모님들을 죽일 계획을 세우고 있었다. 선우경이 어디선가 구해온 농약이자 독성이 강한 메소밀을 선우희정에게 보리차에 타라고 협박했다. 선우희정이 거부하자 이것을 타지 않는다면 너는 진짜 괴물이 되는것이라고 말했다.

식사 시간에 메소밀이 탄 보리차를 마신 선우영재 부부는 즉시 사망했다. 선우경은 선우희정에게 태연하게 부모님이 죽은 것이라고 말했다. 선우경은 복분자주에 메소밀을 타고, 자신이 보리차를 아주 조금 마신 뒤 쓰러졌다. 선우희정은 충격에 장난 가면을 쓰고 도망쳤다.

선우경은 병원으로 이송되었다.

2020 ~ 2021년 : 태평여자고등학교 학생 시절.[편집]

다시 말하지만 선우경, 구영선, 렛미모는 모두 같은 인물이다.

반 부반장으로써의 인격 : 구영선.[편집]

구영선.

구영선태평여자고등학교의 02학년 02반 부반장이다.

김부식의 명령으로 최예나와 함께 급식실로 귤을 가지러 가던 중, 최예나에게 사실 '자신이 만약에 잘못되엇을 때 이것을 누군가 알고 있어야 할 것 같다며, 공예림이 급식창고에 대놓고 불만을 가졌고, 그래서 살해당한것 같다. 사실 나도 급식창고에 불만을 가지고 있으며, 나도 그렇다. 렛미모가 학생 전체를 갖고 놀고있다고 생각한다.'라고 털어놓았다. 그리고 전화 번호를 교환하였다.

구영선의 이같은 행위가 진심인지 최예나를 낚으려는 의도된 작전인지는 알 수 없다.

2021년 11월 23일, 반정희와 함께 출연진들에게 급식창고에 대해 다 알려준다며 20시에 만나분식으로 오라고 했다. 만나분식에서 어떤 내용을 알려주었는지는 여고추리반2/04회#에피소드. 문서를 참고하기를 바랍니다. 표면적으로는 서로의 입장을 확인하고 오해를 푸는 시간이었다.

만나분식에서 구영선은 내내 똥 씹은 표정으로 있었다.

최예나반정희 학생의 전화 번호를 요청하자 알려주었다.

선우경은 여고추리반2 출연진들이 렛미모신지우 학생이라고 생각할 덫을 놓았다.

구영선은 신지우 학생의 컴퓨터의 카카오톡에 렛미모 계정으로 로그인하였으며, 태평여자고등학교 불법 촬영 사건의 원본이 담긴 휴대용 카메라를 신지우 학생의 사물함에 넣었다. 그러고 구영선은 급식창고에서 출연진들을 강퇴시키고, 최예나에게 문자로 강퇴당한거 잘 봤어, 그리고 나는 태평여자고등학교 불법 촬영 사건의 영상이 렛미모에 의해 조작되었다고 생각해, 그 영상이 내 컴퓨터실 자리에 있어라고 보냈으며, 출연진들이 조작된 영상을 보게 만들었다. 그리고 출연진들은 렛미모로 의심한 신지우 학생의 사물함에 가서 휴대용 카메라를 보고 원본 영상을 시청하므로써 구영선의 덫은 완벽히 작동했다.

인터넷 정치가로써의 인격 : 렛미모.[편집]

렛미모의 프로필 사진.

렛미모태평여자고등학교의 익명 커뮤니티인 급식창고의 구성원이자 실세이다. 2021년 렛미모는 02학년이다.

왜 렛미모가 급식창고의 실세인가?[편집]
이 글을 보려면 오른쪽 '펼치기' 버튼 클릭

첫 번째로, 급식창고 방장이었던 '김치떠뽀끼'가 출연진들에게 '낮아진 신뢰도를 회복하기 위한 미션'을 줄려 할때 렛미모에게 허락을 맡았다.

두 번째로는 '몰카를 설치했었던 행정실 직원이 해고당하지 않고 당직기사로 근무한다'는 내용의 게시물에 '렛미모!!!! 우리가 나서야하지 않겠어?????'라는 요지의 댓글이 등록되어 있었던 것이다.

결정적으로 출연진들을 급식창고에 초대했던 반정희 학생이 '대표는 김치떠뽀끼이지만 사실상 렛미모가 대표야.'라는 취지의 말을 했다.

어떻게 렛미모가 급식창고의 실세가 되었는가?[편집]

태평여자고등학교 여자 화장실 불법 촬영 사건 이 일어난 직후 학생들은 학교에 색출과 처벌을 강력히 요구했다. 그러나 학교와 교사들은 방관하였고, 급식창고에서는 이에 대한 반발이 극심했다.

그때 렛미모가 우리가 이를 직접 해결하자는 의견을 냈다. 처음에는 반발이 있었지만, 렛미모가 직접 우리가 몰래 카메라를 설치하자는 구체적인 방안을 냈다. 실제로 이 방안을 실행했더니 범인이 밝혀졌는데, 행정실 직원이었다.

이 사건 이후 전교생이 급식창고에 가입하게 되었고, 이 사건을 슬기롭게 해결한 렛미모가 자연스럽게 급식창고를 주도하였다.

정체에 관한 추측.[편집]
  1. 신지우. : 신지우가 교장 일가의 가족이라고 가정한다면, 급식창고에서 누구보다 비판받는 교장의 가족이 어떻게 신뢰를 얻을 수 있었을까? 교장 일가의 가족에 대해 몰랐던 정보들을 폭로했기 때문이었을까?
  2. 신선학 교장. : 이 경우 신선학 교장은 판을 만들었고 학생들은 이 판 안에서 놀아났다.
  3. 다른 인물. : 그 사람은 누구이며 어떻게 신뢰를 얻게 되었을까?
정체 : 구영선.[편집]

태평면 농약 살인 사건메소밀 농약으로 이루어졌으며, 메소밀을 애너그램하면 렛미모가 된다.

구영선을 애너그램하면 ‘선우경’이 된다. 태평면 농약 살인 사건의 피해자인 선우영재 부부의 딸의 이름은 ‘경’이다.

라는 추측이 나왔고, 진실인 것으로 밝혀졌다.

기타.[편집]

렛미모의 프로필 사진은 청나라 중기의 변발이며[1], 렛미모는 염색제이다.

각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