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정종연 PD CJ E&M 퇴사

이 문서는 2022년 4월 21일 (목) 21:49에 마지막으로 편집되었습니다.

2022년 04월 14일, 더 지니어스, 대탈출, 여고추리반 등을 연출한 CJ E&M의 정종연 PD가 퇴사할 예정이라는 소식이 들려왔다.[1]

전개.[편집]

14일 스포티비뉴스 취재 결과, 정종연 PD는 CJ ENM에 최근 퇴사 의사를 밝혔다.

정종연 PD는 스포티비뉴스에 "퇴사 의사를 밝힌 게 사실"이라며 "향후 계획은 아직까지 정해지지 않았다"라고 거취에 대해서는 언급을 아꼈다.

2022년 04월 14일 17시 44분, 스포티비뉴스에서 정종연 PD가 CJ E&M을 '퇴사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다고 단독 보도했다.

향후 어떤 방향으로 꾸려나갈지 고민이 컸다. 정종연 PD는 MBC에서 퇴사 후 후배 PD들과 회사를 차린 김태호 PD와 미팅을 진행했다. 함께 협업을 하면 어떻겠냐는 의견이 오간 것으로 전해졌고 이와 관련 정종연 PD는 "여러 가지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 아직 확정된 것 없다"는 입장이다.

동일 19시 26분에 보도된 JTBC 기사에서는 정종연 PD가 무한도전 등을 연출한 김태호 PD와 만나 향후 거처에 대해 논의했다고 보도했다.[2] 김태호 PD는 21년간 근무한 MBC를 2022년에 퇴사했다.[3] 또한 같은 JTBC 기사에서 정종연 PD가 저번 달부터 CJ E&M에 퇴사 의사를 밝혔고 JTBC와의 2022년 03월 21일 통화에서도 퇴사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는 것도 알려졌다.[4]

최근 CJ E&M에서 이태경 PD, 민철기 PD, 김민석 PD, 박근형 PD가 퇴사 의사를 밝혔고 최성윤 PD, 이태경 PD도 같이 김태호 PD와 만났다.[5][6] CJ E&M 예능부에 무슨 일이 있는지 우려된다.

‘더 지니어스’ 시리즈, ‘소사이어티 게임’, ‘대탈출’, ‘여고추리반’ 등을 기획 연출한 정종연 PD 역시 김태호 PD가 설립한 스튜디오로 이직한다. 두 사람은 ‘서울체크인’을 통해 제작 역량을 확실하게 보여준 김태호 PD와 함께 다양한 콘텐츠 개발을 통해 채널과 플랫폼을 가리지 않고 콘텐츠 제공에 나설 전망이다.

2022년 04월 20일, 스포츠동아에서 정종연 PD가 김태호 PD가 설립한 스튜디오로 이직했다고 보도했다.[7]

원인 분석.[편집]

아래 내용은 정종연 PD의 퇴사와 관련해서 나오는 모든 보도들(연예 기사 특성상 신뢰도가 낮다.)이 진실이라고 가정하고 작성한 내용이다.

CJ E&M와의 불화.[편집]

2021년 08월경 디시인사이드 대탈출 마이너 갤러리에는 '상관이 바뀐 이후로 마찰이 심해저 정종연 PD가 퇴사를 곧 할 예정'이라는 게시물이 개재되었다. 2022년 04월 14일, 디시인사이드 대탈출 마이너 갤러리의 2021년 08월경 게시물을 확인하였으나 해당 게시물은 삭제되었다.

정치적 사유 : 윤석열의 유 퀴즈 온 더 블럭 출연.[편집]

윤석열 제 20대 대한민국 대통령 당선인인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시청자들이 이를 비판했다. 주된 사유는 '평범한 일상 속 서민'을 만난다는 유 퀴즈 온 더 블럭의 방송 표어와 맞지 않다와 방송을 정치적으로 이용한다는 것이었다. 극단적인 정치 극단론자들은 이를 두고 정종연 PD가 좌파라고 비난하였다. 하지만 2022년 03월부터 CJ E&M의 퇴사 의사를 밝힌 상황이었음으로 이는 시기적으로 맞지 않는다. 다만 2022년 03월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윤석열이 출연한다는 소식이 내부적으로 전해졌으면 맞을 수도 있다.

시대적인 흐름.[편집]

2010년대, CJ E&M은 구시대적인 제한에 불만을 가졌던 PD들을 대거 영입하여 CJ의 콘텐츠 제국을 열었다. KBS, MBC, SBS에서 제작하는 콘텐츠보다 CJ E&M에서 제작하는 콘텐츠가 인기가 많다는 사실을 부정할 수 없을 것이다. 이때 많은 PD들이 CJ E&M으로 이직했던 것처럼, 지금 많은 예능 프로그램 PD들이 CJ E&M을 퇴사하는 것도 시대적 흐름이라고 CJ E&M 관계자는 조심스럽게 말했다.[8]

반응.[편집]

현재 정종연 PD와 CJ E&M은 아무런 공식 입장을 내놓고 있지 않다. 정종연 PD는 Instagram에 아무 게시물도 올리고 있지 않으며, 몇몇 익명의 CJ E&M 관계자들이 연이은 예능 프로그램 PD 퇴사가 시대적인 흐름이라고 말한 것이 전부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